내 아이의 머릿속에서 위대한 탐험이 시작된다!

 

 

육아의 중심을 두뇌로 이동하라

-존 메디나 박사-

 

 

 

 

 

 

 

아이를 키우는 부모에게 필요한 것은 '조언'이 아니라 '사실'이다.

끊임없이 쏟아져나오는 자녀양육서 안에서 '사실'들을 발견하기란 참으로 어려운 일이다.

 

책 뿐만 아니라 수많은 블로그, 관련 홈페이지의 게시판

시어머니 또는 장모님, 그리고 아이를 키워본 주위 사람들도 있다.

이처럼 정보가 넘쳐나는 세상에서 부모들이 어떤 정보를 믿어야 하는지 판단하기란 좀처럼 쉽지 않다.

그런 부분에서 이 책은 부모들이 던지는 중대한 문제들에 답이 되어주고,

세상에 넘쳐나는 근거 없는 믿음들의 실체를 밝혀준다.

 

 

 

 

 

 

 


 

 

Chapter1. 뱃속에서 두뇌 발달은 시작된다

Chapter2. 부모가 행복해야 아이도 행복하다

Chapter3. 똑똑한 두뇌는 따뜻한 품속에서 자라난다

Chapter4. 안전하게 자란 아기가 똑똑한 아이가 된다

 

 

 

 

 

 

 



 

 

 

Chapter5. 행복한 아기는 타고나는 것일까

Chapter6. 감정코칭이 두뇌 발달의 핵심이다

Chapter7. 똑똑하고 행복한 아기가 도덕적인 아이로 자란다

 

 

 

 

 

 

실용적인 정보들

임신

- 아기는 자궁 안에서부터 활발한 정신활동을 펼치기 시작한다

- 엄마가 스트레스를 받으면 아기도 스트레스를 받는다

- 제대로 먹고, 몸매를 유지하고, 발 관리를 자주 받아라

 

관계

- 행복한 부부에게서 행복한 아기가 나온다

- 두뇌는 무엇보다 안전을 추구한다

- 당신이 보기에 당연한 것은 당신에게나 당연한 것이다

 

똑똑한 아기

- 두뇌는 학습보다 생존에 먼저 신경 쓴다

- 지능이란 IQ 점수 그 이상이다

- '화면'이 아니라 '얼굴'을 마주보는 시간이 필요하다

- 안전하게 자란 아기가 곧 똑똑한 아기가 된다

- IQ가 아니라 노력을 칭찬하자

- 날마다 놀이 지도가 필요하다

- 이모티콘이 아니라 진짜 감정이 중요하다

 

행복한 아기

- 아기는 저마다 고유한 기질을 타고 태어난다

- 감정은 마치 포스트잇 메모와도 같다

- 공감은 좋은 친구를 만들어준다

- 두뇌는 공동체를 갈망한다

- 공감은 신경을 누그러뜨린다

- 감정에 이름을 붙이면 격한 기분이 가라앉는다

 

도덕적인 아기

- 아기는 도덕적 감수성을 타고난다

- 훈육+다정한 마음 = 도덕적인 아이

- 옳고 그름에는 흔들림이 없어야 한다

 

 

 

 

 

 

 


 

 

동영상 CD도 첨부가 되어 있어요~

 

진짜 소장가치가 있는 책이에요.

0세부터 5세까지의 아이가 있는 부모라면 꼭 읽어보셔야 할 책!

아무래도 저자이신 존 메디나 박사님이 양육과 관련된 강연을 많이 하시는 분이라서

초보 부모들이 가장 궁금해하실 내용들이 많이 담겨져 있어요.

 

 

 

아이들과 함께하는 양육의 여정을 즐기자

자식을 키우는 것은 아무리 봐도 가치 있는 일이다!

 

 

 

 

 

 

 

 

'꼭 보아야 할 것'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내 아이를 위한 두뇌코칭 - 존 메디나  (0) 2013.05.07

설정

트랙백

댓글